본문 바로가기

끄적끄적

[댓글취재] 발수건 따로 쓰세요?


충격고백! 우리집에는 발 닦는 수건이 있었다!?

세상을 살다보면, 나에겐 당연한 것이지만, 다른 이에게는 전혀 이해못할 일이 많다.

군에 들어가서 밥먹을 때 오로지 숟가락만 사용한다는 사실에 놀란 것도 그러한 것이다. (요즘엔 둘 다 쓰나? 우리때는 있어도 씻기 귀찮아서 안쓴듯.. ^^)

그 중의 하나가 "발 닦는 수건"을 따로 쓰지 않는 것이었다. 항상 발 닦는 수건이 따로 있었던 20여년을 보냈던 나로서는 도저히 용납하기 힘든 것이었다. 얼굴을 닦는 수건으로 어떻게 발을 닦아?! (하지만, 곧 익숙해졌다.)

그런데, 오늘 우리 아이가 얼굴을 닦고나서 바로 그 수건으로 발을 닦는 것을 보고, 깜짝 놀랐다.

"어, 너 어디서 그렇게 배웠어?"
"그냥 배웠어요"

어허, 다섯살짜리 꼬마가, 어디서 배웠겠나?

그러고보니, 오랫동안 '발 닦는 수건'을 따로 쓰지 않았다. 결혼한 후로는 쭈욱 그랬던 것 같다.

그래서, 아내에게 물어보았다.

아내는 오히려 이상하게 생각했다. "발 닦는 수건"이란 단어도 생소하게 생각했다.
어, 내가 이상한건가?

정말 그런거야?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발 닦는 수건이 따로 있는게 이상한가?



"충격고백! 한글로, 발 닦는 수건을 따로 쓰다!" 이런거 해야 하나?


아는 사람들에게 설문조사를 해봤더니...

그래서, 이 문제를 가지고 메신저에 등록된 친구들과 더불어 전화 설문을 실시했다. 그런데, 놀라운 결과가 나왔다. 거의 5:5 수준으로 발 닦는 수건을 사용하거나 사용하지 않았다.

더 놀라운 것은... "발 닦는 수건이 있는 사람"은 "그것을 구분하지 않는다"는 사실에 경악을 금치 못했고, 반대로 "발 닦는 수건"이란 존재가 생소한 사람들은 그걸 왜 구분해야 하는지 의아해 했다.

한마디로, 별 것 아니지만, 한국 내에서도 서로가 서로의 문화를 이해 못하는, 그런 현상이 일어나고 있었던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얼굴닦는 수건? 발도 닦는 수건?




가만히 생각해 보니..

그러고보니, 나는 매트에 물기를 조금 닦아내고, 이미 세탁물 바구니에 있는 수건을 꺼내서 발을 닦고 세탁물 바구니에 넣고 있었다. 아내는 아마 얼굴을 닦고 발을 닦은 후에 다시 수건 걸이에 걸었겠지... 한 지붕에서 살면서도 이렇게 달랐다.

그런데, 어떤 차이가 있을까?

방 닦는 걸레로 식탁을 닦지 않는 것과 비슷한 개념으로, '더럽다고 생각하는 발'을 닦는 수건으로 얼굴을 닦을 수 없다는 생각이 있을 수 있다.

반대로, "이미 깨끗이 씻은 발"인데 뭐 어떻느냐는 개념이 있을 수 있다.

이건 내가 생각한 것이고... 여러분의 생각은 어떤지, 한 번 들어보자.

여러분은 발 수건을 따로 사용하는지? 그렇다면 그 이유는 뭐라고 생각하는지? 혹은 그렇지 않다면.. 이유는? 

댓글을 달아서 비교하면 참 재미있을 것 같다.


미디어 한글로
2007.11.13.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 BlogIcon JK 2007.11.13 12:14

    헉, 저도 발수건은 따로 있는게 당연하다고 생각했는데, 한글로님 이야기를 들으니 조금 충격이네요. ^^;;

    저희 집은 수건이 조금 오래되어 낡으면 그걸 발수건으로 사용하죠. 발수건을 따로 두는 이유는, 글쎄 말씀하신 것처럼 빨래를 한다고 하지만, 발을 딱은 걸로 다시 얼굴을 딱기에는 꺼림칙하기때문인 이유가 가장 크지 않을까 싶네요. 그리고, 아무래도 다른 곳에 비해 발에 세균이 많지 않을까 싶은데, 매번 삶아 빨지 않는이상 세균이 신체 다른 부위로 쉽게 옮겨질 수도 있으니 말이죠. ^^;

    • BlogIcon 한글로 2007.11.13 13:36

      오히려 "발수건이란 게 있단말이야?"라고 이상하게 저를 쳐다보더군요. ㅋㅋ 그래서 세상은 참 재밌는 것 같아요.

  • BlogIcon 월덴지기 2007.11.13 12:39

    저도 발수건 따로 씁니다. 발수건용 수건은 크기부터 다릅니다. 발수건은 따로 살균 소독해서 쓰고요. 그런데 그런 쪽에 무심한 사람이 의외로 많더군요. 제 주위에 발수건 따로 쓰는 사람은 하나도 없습니다. 웩!!

    • BlogIcon 한글로 2007.11.13 13:36

      그렇죠? 주변에 발수건 따로 쓰지 않는 분도 많아요. 어느것이 위생적인지는... 글쎄요. "깨끗이 닦은 발"이니 깨끗하다고들 하시던데.. ^^

  • 구기 2007.11.13 12:52

    총각때는 걸레(방바닥도 닦는)로 발을 닦았는데..
    결혼 후에는 발닦는 수건이 따로 생겼어요.
    그거뚜 따로 걸어 놓는데.. 항상 귀찮은거 같다는 생각을 하면서 그냥 살고 있다는.

  • BlogIcon 가눔 2007.11.13 12:55

    저도 발수건을 따로 쓰긴하는데 마침 놔둔게 없거나 하면 그냥 얼굴 먼저 닦고 발 닦은 다음
    세탁기에 넣어버리지요.^^; 내 발 닦은 수건으로 남이 얼굴이나 손을 닦는다는 게 좀 그렇거든요.
    정작 저 자신은 가끔 제 발 닦은 수건으로 머리나 얼굴을 무심코 닦기도 하지만...ㅎㅎ
    게다가 무좀같은 게 없어서 더 그럴지도 모르겠네요. 발에서 생긴 무좀이 수건을 통해서
    아이나 아내의 얼굴이나 손, 발에 옮는다는 충격적인 TV프로를 보고도 별 생각없었던 건
    그래서였을지도......

  • 순결한이박사 2007.11.13 14:48

    흠.. 저는 발수건을 따로 쓴다는 말을 듣고 좀 생소했습니다.
    저는 수건을 한번 쓰면 얼굴닦고 발닦고 바로 세탁기에 넣기 때문인지 발수건을 따로 둘 생각은 없었습니다. 앞으로도 발수건을 따로 쓰지도 않을꺼구요.
    헉 방금 위에 댓글을 보니 무좀균이 옮는다는 말이 써있군요.. ㅎㅎ
    저도 무좀이 있긴 하지만 깨끗이 빨고 햇빛에 수건을 말리면 될것 같기도 한데... ㅋㅋ
    에구.. 발수건을 따로쓰는거 한번 고려를 해봐야겠습니다.

    한글로님 생활의 발견 감사해요~~

  • 깐돌이 2007.11.13 15:01

    목욕탕 앞에 발수건이 있긴 한데, 저는 별 개념없이 씁니다.
    발수건에 닦기도 하고 또 얼굴 닦은 걸로 닦기도 하고, 엄격히 구분하지는 않는...
    대신, 내 수건 니 수건, 각자 따로 씁니다. 자기 수건 자기 쓰니
    자기 발의 무좀이 얼굴로야 옮겨 가겠습니까? ㅎㅎㅎ

  • 피곤쟁이 2007.11.13 15:03

    저는 지금까지 쭈~우욱 발수건을 사용했으며 앞으로도 할 예정입니다.
    겸용은 좀...ㅎㅎㅎ
    세탁할 때도 발수건은 따로 세탁하는데...

    전 단 한번도 발수건 사용에 대해 의심해 본 적이 없는데...
    한글로 님의 글과 댓글을 읽으면서 갑자기 배신감이 드는 것은 왜일까요? ㅋㅋㅋ

  • Hb 2007.11.13 15:09

    댓글을 달아서 비교해보면 재밌을꺼 같다 하셨는데
    이런 공개적인 인터넷에서는 '전 발수건이 없는데'
    라고 하기엔 보는 사람 입장에선 문화적 차이가 아닌
    비위생적인 으로 비춰질 수도 있기에 아마 발수건 없는분의
    댓글은 알 수 없게 될꺼 같습니다 ㅋ

    • BlogIcon 한글로 2007.11.13 16:34

      꼭 그렇지만은.. 왜냐하면, 발수건을 공동으로 사용하는 것보다, 그냥 자기 발만 닦으면.. 더 깨끗하지 않을까요? 혹은... 발을 닦고 그냥 샤사삭.. 세탁통으로 직행하면.. ^^

  • BlogIcon sepial 2007.11.13 15:44

    저를 제외한 울 집 식구들은 조금이라도 쓴 수건은 바로 세탁바구니행.

    저는 손 씻거나 세수한 수건(크기가 작음)은 걸어 놓고 좀 더 쓰고, 샤워나 목욕 후 사용한 수건(크기가 큼)은 축축하니까 세탁바구니행. 근데 욕실 바닥의 깔개가 면 소재(수건처럼 자주 세탁가능함)라 발바닥은 자동으로 닦이는 것 같아요. 결론적으로 우리집은 발수건이 없어요. (그러고 보니 발가락 사이는 안 닦네요 ㅡ.ㅡ;;;; ???!!! )


    근데 한국에 있을 때는 한글로님 첫사진처럼 저렇게 발닦는 수건을 깔개 위에 놓고 썼는데...주로 낡은 수건....걸레되기 직전의 수건을 썼던 기억이 납니다.

    근데...대중탕에 가면....그걸로 머리부터 발끝까지 다 닦지 않아요? 그 수건은 살균하려나....???

  • min 2007.11.13 16:47

    세수하고 나서 세탁실 가기 전 단계의 수건을 발수건으로 사용하고 있는데요..
    그걸 다시 얼굴 닦는게 아니고 빨아서 쓰는 거니까 괜찮지 않을까용~~~
    꼭 발수건 따로써야 하는지 좀 의학적으로 알아보시고 다시 좀 올려주심 감사하겠습니다....ㅎㅎ

    • BlogIcon 한글로 2007.11.13 17:01

      헤헤, 뭐 의학적까지.. 의학적으로 가면 아마 그냥 얼굴만 닦아도 위험하다고 하지 않을까요? ^^ 그냥 재밌는 스타일인 것 같아요.

  • 아늠쓰 2007.11.13 22:30

    전 한글로 님의 이글을 읽기 전까진 발수건이

    당연히 따로 있는거라 생각했네요 ㅎ 어렸을때부터

    집에서 헌수건으로 따로 발수건을 만들어

    써왔던터라...

    그러고 보니 친구들이나 주변인들은 어떨지 궁금하네요

    엠티나 같이 휴가 같은거 가도 발닦는 수건은 다들 따로 쓴듯해요

  • stefanet 2007.11.14 09:19

    전 발수건이 따로 구분되어 있지는 않구요,
    많은 분들이 말씀하신 것처럼 얼굴닦고 몸닦고 나서 그 수건으로 발도 닦고 빨래통에 집어넣습니다.
    생각해보면 애기들같은 경우도 x 묻은 옷도 깨끗이 빨고 햇볕에 말리고 나면 다시 입히잖아요...
    씻은 발 닦은 수건, 빨고 말리고 나면 새수건이라 생각되어서 전 뭐 별로 아무렇지도 않던데...

    그렇지만, 위 댓글에 어느분께서 지적해주신대로, 다소 비위생적이라는 생각이 들어서 발수건을 따로 쓰지 않는 분들이 상대적으로 댓글을 덜 쓰게 될 확률은 충분히 있을 듯합니다.

  • 직격탄 2007.11.21 20:05

    저는 특이하게 두가지 다 해당 되네요.
    수건을 반으로 잘라 만든 발수건이 있습니다.
    발 닦던걸로 얼굴을 닦다니?
    하지만 얼굴 닦던걸로는 발을 닦습니다. ㅋ
    얼굴을 닦고 도로 걸어 둘때는 발 수건을 사용하고
    샤워를 하거나 머리를 감고 수건이 축축 해 지면 발 까지 닦고 버립니다
    발 수건 빨래감을 줄이는거죠 ㅋ
    발수건은 수건을 또 사용 하기 위한 비상용이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