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난 정치를 잘 모르지만

노무현 전 대통령의 감성 마케팅? 진심 마케팅?



대통령이 되기 전이나
대통령이 된 후에나
대통령을 마친 후에나

정말 대단한 이미지 관리 능력
그리고 주변 사람들의 위대한 감성 마케팅 능력...
너무나도 자연스런 할아버지의 모습
꼭 껴안아주고 싶은 손녀의 모습
시골 촌노의 모습속에서 대체 어떤 원망을 찾을 수 있을까..

이명박 대통령의 사진을 보면 흠칫 놀라곤 한다.
너무나 나와 다른 세계에서 살다 온 사람같은 느낌, 위압적인 사진.

이 모든 차이는 어디서 오는 걸까?

주변 사람들의 마케팅 능력일까,
진심에서 우러나오는 '그 무엇'일까?

그냥 오늘, 어떤 할아버지의 손녀사랑을 보고 있다.


미디어 한글로
2008.9.26  
http://media.hangulo.net
  • BlogIcon 마속 2008.09.26 16:39

    잘 보고 갑니다. . . ^^ 훈훈한 장면이네요. . . :)

  • BlogIcon 바실리카 2008.09.26 21:35

    잘 보고 갑니다.
    손녀와 자전거 타는 대통령 모습에서 많은 것을 생각케 합니다.

  • 빨간여우 2008.09.26 22:57

    평범한 시골 할아버지의 모습으로 돌아온 노짱님과..
    야무지고 앙팡진 손녀딸과 즐거운 마실..

    세상에 어떤 대통령이 퇴임후에 저런 소박하고 순수한 삶을 살 수 있을까??
    세계인의 귀감이 되는 울 노짱님..
    나는 당신이 자랑스럽습니다^^

  • BlogIcon rince 2008.09.27 11:11

    봉하마을로 이민(?) 가고 싶네요 ㅠㅠ

  • BlogIcon 미리내 2008.09.27 13:32

    이념과 별 상관 없는 제 처가 매일 들여다 볼 정도면 진실에서 나온 감성 때문이 아닌가 합니다.

  • 초롱 2008.09.27 14:11

    참 좋습니다...

  • BlogIcon 月下 2008.09.29 14:40

    솔직히 전직 대통령이라면....좀더 큰일을 해주셨으면 합니다만,

    지랄맞은 대한민국 현실에선 차라리 지금의 멋진 모습으로 남아주셨으면 하는 바램이 더 큽니다.

  • 익명 2008.09.30 15:42

    비밀댓글입니다

  • 알맹이 2008.10.08 15:25

    하도 철 없는 전직들 덕분에 새로운 퇴임대통령 문화에 적응이 안 되시는가 봐요.
    과거 대통령들 경호원 몰고 다니며 세나 과시하고 비공개 음침한 행적이 대부분이라.

    그게 사람 사는 세상의 참 모습이 아니던가요?
    우리 문화에선 얼마든지 이상하지 않은 모습이죠.
    낙향한 선비나 벼슬한 어른이 지역을 가꾸고 마을의 중심이 되는 모습이
    과거 우리 문화의 모습입니다.

    제대로 나이 먹은 사람은 노욕을 접고 배풀며 사는 것이 아름답지요.
    끝까지 권력과 이해관계 끈 못 버리고 서울에 버티고 사는 인간들 아름답나요?

    행동 하나 하나가 모범 케이스 되고 현 시대에 존경 받을 사람 하나정도는
    있어야겠죠.

  • 뜨뜻해집니다. 2008.10.08 19:11

    아침 저녁으로 쌀쌀해집니다. 보일러를 켰어요. 후회되는데요. 보기만 해도 이리 훈훈해지는데..괜히 낭비했습니다. 똑똑한 아이네요.

  • ㅡㅡ 2008.10.08 19:46

    건강하세요..

  • s나요... 2008.10.08 21:14

    보기 존네요...

  • 좋은친구 2008.10.09 00:42

    사실인데예...근처에 살고 있는데예....정말 평범한 동네 할배데예....가끔 근처에 식당에서도 볼수 있는데예... 아무데나 앉아 식사도 하고 가시고예...복어탕도 드시고 메기탕도 드시고....ㅋㅋㅋ...나는 오데서 드시는것도 아는데.....할배 마케팅 아인데....그냥 먹고 사는긴데.....

  • BlogIcon 시샘쟁이 2008.10.09 10:15

    명박이도 이거 부러워서 자전거 타기 쑈했잔아요..ㅋㅋㅋ

    시셈쟁이는 오히려 욕만처묵고..ㅋㅋㅋ

  • 자에몽 2008.10.27 03:54

    이분이 뒤늦게라도 인정 받고 있으니 다행이네요.